영어 베이비

만다라 그리기 본문

베이비 썰

만다라 그리기

영어초보 탈출기 Clementi 2017.07.26 03:00

한참을 만다라 그리기에 빠져 있던 적이 있었다.

 

 

반복된 패턴들을 하나 하나 반복해서 그려나가다 보면 무념무상이 되는 느낌이 들어서였다.

선 하나하나 정성을 들여 그려 나가다 보면 하나의 만다라가 완성된다.

 

 

 

 

 

 

동글동글 패턴도 좋고 꽃 패턴도 괜찮다.

만다라를 계속 그리다 보면 길가에 핀 꽃이나 식물의 잎, 나뭇잎등에 미세한 관심이 생기기 시작한다.

희한하게도 그 안에 패턴이 존재하기 때문이다.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약간이 돌연변이성 어긋난 패턴도 존재하지만

일정한 규칙이 존재한다.

그에 대한 경이로움이 내 안에서 스물스물 살아난다.

그래서 만다라 그리기는 자연과 밀접하다.

 

 

 

 

 

 

한동안 뜸해지긴 했으나 다시 조금씩 시작해봐야겠다.

만다라 그리겠다고 잔뜩 사둔 팬들이 책상 위에서 무심한 눈초리로 날 바라보고 있다.

 

 

 

 

예전에 유투브 영상을 보며 따라 그린 만다라이다.

정성을 얼마나 드렸는지 넘 아까워서 한동안 액자를 만들어 방 안에 걸어 두었었다.

 

 

 

 

더위가 좀 가시면 다시 만다라그리기에 도전해 볼 생각이다.

머리 복잡하고 잡생각이 많을 때 한번 그려보시라~

마음과 머리가 차분해질 것이다.

 

 

 

 

 

 

(예전에 그렸던 영상 - 음악 재생 주의)

 

 

 

 

0 Comments
댓글쓰기 폼